민족사학 70년! 새로운 도약

미래를 연다, 세계로 간다

  • 청주대소개
  • 학교소개
  • CJU 홍보관
  • 청주대뉴스

청주대뉴스

대표-청주대소개-학교소개-청주대홍보관-청주대뉴스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파일, 작성자등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목 청주대, 젓가락 통한 글로벌 문화상품 특화

청주대, 젓가락 통한 글로벌 문화상품 특화

국내 대학 중 유일하게 참가

10-19일까지 청주 옛 연초제조창내 디자인 숨결, 부스 운영

 



청주대학교(총장 정성봉)‘2017 젓가락 페스티벌에 국내 대학에서는 유일하게 참가하며 위상을 높이고 있다.

 

13일 청주대에 따르면 지난 11일부터 19일까지 열흘간 청주시 옛 연초제조창 내에서 ‘2017 젓가락 페스티벌이 열리고 있다.

 

2015년부터 올해로 세 번째 열리는 젓가락 페스티벌은 동아시아의 공통 문화원형인 젓가락의 다양한 프로그램 및 상품화를 통해 청주가 세계 젓가락문화 중심지로 발전하는 글로벌 축제이다.

 

청주대 공예디자인학과(학과장 이규남)는 이번 젓가락 페스티벌에 디자인숨결 이라는 학과 고유의 브랜드를 내걸고 공예학과로서는 국내 유일하게 참여하고 있다.

 

청주대 공예디자인학과의 단독 부스에는 창업동아리 학생들이 개발한 시제품 및 캡스톤디자인 수업시간에 시제품으로 개발한 90여 가지의 다양한 젓가락 문화상품(금속, 옻칠, 도자, 유리공예 등)을 대거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에 공예디자인학과 학생들이 개발제작한 젓가락 문화상품에 대해 관람객의 많은 관심과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 칭화대학과 학과 간 교류, 중국의 젓가락 촉진회와 협업 타진 등 최근 젓가락을 통한 글로벌 문화상품 특화가 성과를 거두고 있다.

 

‘2017 젓가락 페스티벌에는 5개 세션으로 구분되는 가운데 국내외 작가 50여명이 참가하는 2세션의 젓가락 전시(‘예술, 물들다’)에는 공예디자인학과의 이규남, 김준용, 윤상희 교수가 참여하고 있다.

4세션(, 젖다) 중 별도의 기획특별전(100)에는 이규남, 윤상희 교수의 작품이 초대전시되고 있어 공예디자인학과의 위상을 한층 높이고 있다.

 

‘2017 젓가락 페스티벌은 한··3국과 함께 세계 50개국이 참여하는 2017 세계문화대회가 동시에 개최되면서 19일까지 지구촌의 생명문화축제로 펼쳐지고 있다.

 

사진설명-청주대 공예디자인학과가 지난 10-19일까지 청주 옛 연초제조창내에서 열리는 ‘2017 젓가락 페스티벌에 국내 대학중 유일하게 참가, 위상을 높이고 있다. 사진은 청주대의 디자인 숨결, 부스.

파일
작성자 cjuadmin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폼

담당자 정보

  • 최종수정일